용인시 장애인자립생활센터· 원불교죽전교당 나눔 실천

지역내 어려운 이웃위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성금품 기탁

이영자 기자 | 기사입력 2021/04/23 [19:07]

용인시 장애인자립생활센터· 원불교죽전교당 나눔 실천

지역내 어려운 이웃위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성금품 기탁

이영자 기자 | 입력 : 2021/04/23 [19:07]


[포스트24=이영자 기자] 용인시의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용인시장애인자립생활센터와 원불교죽전교당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나눔을 실천했다.

시는 용인시장애인자립생활센터(센터장 김정태)가 저소득가정을 위해 이웃돕기 성금 178만 원을 기탁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기탁은 장애인의날(4월20일)을 맞아 센터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마련한 것이다.

특히 성금은 센터를 이용하고 있는 관내 장애인이 십시일반 모금한 것이어서 의미를 더했다.

김정태 센터장은 “장애인의날을 맞아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성금을 모았다”며 “장애인들도 비장애인에게 도움 주는 것을 보여줌으로써 더불어 함께 사는 사회를 만드는데 기여하고 소통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22일에는 기흥구 보정동에 원불교죽전교당(교무 이형권)이 취약계층에 전해달라며 라면 1천봉지(50박스)와 KF94 마스크 3천개(60박스)를 전달했다.

원불교죽전교당은 지난해에도 추석명절 전 관내 어려운 이웃 20가구에 직접 담근 김치를 기탁했다.

이형권 교무는 “평소 보정동 관내에 있는 취약계층과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기부를 시작했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나눔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이날 기탁된 성금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저소득가정과 취약계층에 지원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