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구독형 독서콘텐츠 '밀리의 서재' 2분기 이용자 접수

이영자 기자 | 기사입력 2021/04/05 [11:28]

양평군, 구독형 독서콘텐츠 '밀리의 서재' 2분기 이용자 접수

이영자 기자 | 입력 : 2021/04/05 [11:28]
    양평군 밀리의 서재 서비스 홍보물


[포스트24=이영자 기자] 양평군에서는 이용자들의 높은 호응을 얻고 있는 ‘밀리의 서재’ 구독 서비스를 2분기에도 지속적으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10월부터 제공하고 있는 ‘밀리의 서재’ 구독 서비스는 코로나로 인한 독서 환경 변화에 따라 전자책, 오디오북 등 다양한 방식의 독서콘텐츠를 대기 없이 바로 열람할 수 있으며, 신간 및 베스트셀러를 빠르게 열람할 수 있는 장점이 이용자 만족을 높이고 있다.

2분기 ‘밀리의 서재’ 구독 서비스는 오는 7일부터 9일까지 3일간 접수할 예정으로, 네이버 폼을 통해 선착순으로 100명을 선발한다. 이용기간은 4월 15일부터 7월 14일까지 3개월간으로 10만 여종의 독서 콘텐츠를 무제한 이용할 수 있다.

선정된 이용자는 전용 앱(APP)을 다운로드하거나 도서관 홈페이지 링크를 통해 접근 접속할 수 있으며, 태블릿과 PC 및 e-book 리더기 등 다양한 디바이스를 통해 이용이 가능하다.

또한, 양서친환경도서관에서는 전자책, 오디오북의 이용 활성화를 위해 전자책 리더기를 관외로 대여할 수 있는 ‘크레마 투 고(TO GO)’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대여기종은 전자책과 오디오북 형태의 독서콘텐츠를 모두 열람할 수 있는 ‘크레마 사운드업’으로 대여 기간은 최대 3주다.

군 관계자는 “‘밀리의 서재‘ 구독 서비스는 전자책에 대한 거리감을 좁히고 다양한 분야의 전자책을 대기 없이 열람할 수 있는 장점으로 책과 가까워지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