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민순찰대 39개 동으로 확대

“지역 안전망 강화” 오는 18일~20일 대원 204명 모집

이영자 기자 | 기사입력 2021/01/07 [13:38]

성남시민순찰대 39개 동으로 확대

“지역 안전망 강화” 오는 18일~20일 대원 204명 모집

이영자 기자 | 입력 : 2021/01/07 [13:38]

  ▲ 동네 야간 순찰 중인 성남시민순찰대.                                                            © 포스트24

 

성남시 오는 3월 2일부터 성남시민순찰대를 39개 동으로 확대해 운영한다. 지역 안전망 강화를 위해 지난해 20개 동에 배치 운영하던 성남시민순찰대 활동 지역을 늘렸다.

 

  ▲ 지역 버스정류장에서 코로나19 방역 활동 중인 성남시민순찰대.                          © 포스트24

 

시는 성남시민순찰대 운영에 올해 17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하며,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오는 1월 18일~20일 동별 7명 이내씩 모두 204명의 대원(기간제 근로자)을 모집한다.

 

선발되면 학교 주변(키즈존), 청소년 밀집 지역(유스존), 경로당 주변(실버존), 주택 밀집 지역(빌리지존), 공원(파크존) 등 맡은 구역에서 하루 2~4시간 순찰 활동을 한다.

 

심야에 혼자 귀가하는 여성과 청소년은 버스정류장 등 약속한 장소부터 집까지 동행해 안심귀가를 지원하고, 중앙동, 금광1·2동 등 재개발사업구역 내 초등학교 주변에선 어린이들의 교통안전을 지킨다.

 

홀로 사는 어르신 댁 등은 전등 교체, 못 박기 등과 같은 생활 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외에도 응급환자 구호, 가출 청소년 보호, 비행 청소년 계도, 치매 노인이나 술 취한 사람 안심 귀가 지원 등 다양한 활동을 한다.

 

지난해 3월~11월 20개 동에 배치된 성남시민순찰대(195명)는 코로나19 방역 활동, 마스크 착용 캠페인과 계도, 방역수칙 안내, 쓰레기 무단투기 계도 등 모두 1만9775건의 활동을 했다.

 

이들 성남시민순찰대가 활동한 20개 동 주민 100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 65%가 이전보다 안전해졌다고 답했고, 74.9%가 성남시민순찰대 확대 운영을 찬성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