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문화의 숲–휴식의 정원, 수내동 가옥’ 비대면 체험 진행

비대면 체험 프로그램 11월 12일부터 본격적으로 진행

이영자 기자 | 기사입력 2021/11/11 [17:06]

성남시, ‘문화의 숲–휴식의 정원, 수내동 가옥’ 비대면 체험 진행

비대면 체험 프로그램 11월 12일부터 본격적으로 진행

이영자 기자 | 입력 : 2021/11/11 [17:06]

 

수내동가옥 비대면 포스터


[포스트24=이영자 기자] 성남시는 ‘문화의 숲 - 휴식의 정원, 수내동 가옥’의 비대면 체험 프로그램을 11월 12일부터 본격적으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성남시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유산연구센터가 주관하며 문화재청이 후원하는 고택종갓집 문화재 활용사업의 일환이다

수내동 가옥은 성남시의 유일한 초가집으로, 현재 경기도 문화재자료 제78호로 지정된 성남시의 대표 문화유산이다.

비대면 체험 프로그램은 ▲ 캘리그라피 전문가와 함께 실시간 온라인 강의로 캘리그라피를 배워보며 수내동 가옥과 토정비결을 알아보는 ‘수내 토정비결 캘리그라피 키트’ ▲ 전통건축 전문가의 해설과 직접 초가집 모형을 만들며 수내동 가옥을 이해해보는 ‘수내동 가옥 3D퍼즐 무드등 키트’ ▲ 수내동 가옥과 성남시의 다양한 문화재를 퀴즈를 통해 재밌게 배워보는 ‘수내동 가옥 온라인 퀴즈쇼’ 등 총 3가지로, 체험 키트와 실시간 온라인 프로그램 등 다채롭게 즐길 수 있도록 준비했다.

한편, 성남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하여 집안에서도 수내동 가옥에 대해 배우고 즐길 수 있는 특별한 체험을 통해 지역문화유산인 수내동 가옥의 가치를 향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문화의 숲 - 휴식의 정원, 수내동 가옥' 네이버 카페에서 살펴볼 수 있으며 주관 단체인 한국문화유산연구센터 문화유산활용팀으로 문의하면 자세히 안내 받을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