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수미 성남시장, 직원조회서 “하늘이 두 쪽 나도 소를 키운다”

이영자 기자 | 기사입력 2021/11/05 [11:39]

은수미 성남시장, 직원조회서 “하늘이 두 쪽 나도 소를 키운다”

이영자 기자 | 입력 : 2021/11/05 [11:39]

 

은수미 성남시장, 직원조회서 “하늘이 두 쪽 나도 소를 키운다”


[포스트24=이영자 기자] 경기 성남 은수미 시장은 5일 오전 직원조회에서 그동안 코로나19 대응에 애써온 직원들에게 감사를 표하고 조금 더 힘을 내주길 당부했다.

은 시장은 “정말 오랜만에 직원 여러분을 뵙는다는 생각에 아침에 설레는 마음으로 눈을 떴다.”며 “얼마전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의 낡은 구두가 화제가 되었다. 여러분 생각이 많이 났다. 그동안 정말 열심히 일해온 여러분이 지금 단계적 일상회복으로 가는 토대를 열었다. 많이 애쓰셨고,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통계청 2020년 사망원인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총 사망자 수 약 30만5천명 중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가 950명(0.3%)이었다. 물론 부족함도 있었지만, 수많은 의료진과 자원봉사자들 등 시민의 연대와 협력과 함께 기초지방자치단체 일선에서 일하는 여러분이 아니었으면 K-방역은 결코 없었다.”고 거듭 감사를 전했다.

은 시장은 “나심 니콜라스 탈레브는 그의 저서 ‘블랙 스완’에서 검은 백조를 일반적으로 기대하기 힘든 극단값 또는 예측 불가능한 사건으로 규정한 바 있다. 최근 우리는 그동안 익숙했던 평균값, 중위값이 아닌 코로나19,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탄소중립으로 인한 극단적 전환기적 시대에 살고 있다.”며, “극단사회에서 피어나는 혐오와 불신, 환경피해, 감염병 팬데믹으로 인한 사망, 무너져버린 공론장 속에서도 일선의 우리 공직자들은 ‘하늘이 두 쪽 나도 소를 키운다’는 심정으로 헌신하며 바닥을 지켜왔다.”고 말했다.

은 시장은 “여러분 한분 한분을 안아드리고 업어드리고 싶은 마음이다. 앞으로도 정의, 자유, 진리, 도덕, 연대와 같은 공적가치를 늘 되새기며 오로지 시민을 위해 조금만 더 힘을 내달라는 부탁을 드린다. 저 역시 뒤만 돌아보기보다는 여러분과 함께 현재와 앞을 보며 나아가겠다. 도와달라.”고 말했다.이날 개최된 직원조회는 단계적 일상회복 방안에 따라 시청 온누리홀에서 대면으로 진행되었으며 백신 접종을 마친 공직자 300여명이 참석했다. 한편 10월 말 기준으로 성남시 공직자와 사회복무요원, 일자리 인력 6618명 중 6049명(91.4%)이 백신 접종을 마친 바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