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제3회 글로벌 헬스케어 포럼’온라인 개최

10월 22일 오후 2시부터 유튜브 및 포럼 공식 홈페이지 통해 온라인 진행

이영자 기자 | 기사입력 2020/10/22 [09:03]

인천시,‘제3회 글로벌 헬스케어 포럼’온라인 개최

10월 22일 오후 2시부터 유튜브 및 포럼 공식 홈페이지 통해 온라인 진행

이영자 기자 | 입력 : 2020/10/22 [09:03]

  ▲ '인천 글로벌 헬스케어 온라인 포럼' 리플릿.                                                   © 포스트24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와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는 코로나시대 세계 의료관광 시장 변화에 따른 인천시 대응방안을 모색하기 위하여 국내외 의료관광과 웰니스 분야의 전문가를 초청하여 “인천 글로벌 헬스케어 온라인 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은 코로나 상황을 반영하여, 10월 22일 오후 2시부터 유튜브 및 포럼 공식 홈페이지(http://forum.mtisicn.com/)를 통해 온라인 실시되며, 외국인환자 유치 등록 의료기관과 국내·외 의료관광 에이전시 등 500명 이상 참여할 예정이다.

 

싱가포르와 태국에서 시작된 의료관광 산업은 평균수명 연장과 건강에 대한 관심 증가로 글로벌 헬스케어 산업과 함께 2025년까지 연평균 14.4% 이상 지속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예측되며, K-방역과 K-의료로 인한 의료의 위상은 세계 의료관광산업 분야에서의 새로운 기회로 떠오르고 있다.


이번 포럼에는 국내 의료관광 전문가인 연세대학교 진기남 교수를 비롯하여, 미국 러시대학교 트리시아 제이존슨 교수, 독일 ㈜테모스의 클라우디아 미카 대표, 캐나다 시몬 프레이저 대학교의 발로리에 크루크스 교수 등 해외 저명 인사들이 참여하여, 온라인 강연을 펼친다.

 

포럼은 두가지 세션으로 이루어지며, 첫 번째 세션은‘코로나19와 의료관광 시장’이라는 주제로 ▲코로나19 이후의 의료관광 시장에 관한 소고 : 인천의 새로운 기회, ▲코로나19 팬데믹과 인천 의료관광, ▲코로나19와 의료시장의 국제화 에 대한 강연이 진행된다.

 

그리고 두 번째 세션은‘코로나 위기 극복을 위한 인천시 대응전략’을 주제로 ▲코로나시대의 마케팅 : 고찰과 전략, ▲‘뉴노멀’을 위한 준비 : 환자와 직원의 안전을 보장해주는 신뢰할 수 있는 도구로서의 인증제도, ▲코로나 시대 의료관광객 간병 서비스의 니즈 충족 전략 이라는 강연으로 이루어져, 향후 인천의료관광 발전을 위한 훌륭한 조언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혜경 시 건강체육국장은 “현재의 코로나19 펜데믹은 우리의 일상은 물론 의료관광에도 위기를 초래하였지만,  K-의료, K-방역의 위상 과 함께‘위기를 기회로’삼아 인천 의료관광의 우수성을 널리 알릴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