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례신도시 지하철 8호선 추가역 명칭 공모

성남시, 복정역과 산성역 사이 신설되는 역사

이영자 기자 | 기사입력 2020/07/22 [06:29]

위례신도시 지하철 8호선 추가역 명칭 공모

성남시, 복정역과 산성역 사이 신설되는 역사

이영자 기자 | 입력 : 2020/07/22 [06:29]

 

  서울지하철 8호선 위례 추가역 조감도.                                                            © 포스트24


성남시는 7월 22일부터 오는 8월 5일까지 위례신도시 서울지하철 8호선 추가역 명칭을 공모한다. 역명 공모 대상은 복정역과 산성역 사이에 신설되는 역사다.

 

성남시 수정구 복정동 57 일원 1만2910㎡ 부지에 지상 3층, 연면적 4202㎡ 규모로 건설되며, 개통 예정은 내년 12월이다.

 

시는 부르기 쉽고 지역 실정에 맞는 명칭을 찾는다. 응모하려는 성남시민은 후보 역명 공모 서식(시 홈페이지→새소식)에 역사 명칭과 제안 이유를 적어 시청 교통기획과 담당자 이메일(ykhhg@korea.kr)로 보내면 된다.

 

제안받은 역사 명칭은 위례신도시 8호선 추가역 인접 지역(역 반경 500m 이내)에 사는 주민들을 대상으로 선호도 조사를 한 뒤 성남시 지명위원회의 심의를 통해 3개의 역명 후보를 추리는 절차를 밟게 되며, 최종 역명은 서울시 지명위원회의 심의에서 결정된다.

 

이번 서울지하철 8호선(모란↔암사) 추가역은 위례신도시 광역교통개선 대책의 하나로 건설 추진돼 올해 1월 착공했다. 6월 말 현재 공정률은 19.5%이며, 완공 때까지 투입되는 총사업비는 460억원이며 위례신도시 택지개발사업 시행자인 LH가 부담한다.

 

성남시는 앞선 2018년 4월 서울지하철 8호선을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가 신청한 위례 추가역 실시계획을 인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