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안산시의회 의원들, 반달섬 현장활동 실시

17일 반달섬 모 건설사 현장사무실 방문 생활형숙박시설 관련 민원 등 청취

박수현 기자 | 기사입력 2023/11/17 [16:38]

안산시의회 의원들, 반달섬 현장활동 실시

17일 반달섬 모 건설사 현장사무실 방문 생활형숙박시설 관련 민원 등 청취

박수현 기자 | 입력 : 2023/11/17 [16:38]

▲ 안산시의회 송바우나 의장과 유재수 도시환경위원장 최진호 의원이 17일 단원구 성곡동 반달섬 일대에서 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은 이날 간담회 중 한 장면.


[포스트24] 안산시의회 의원들이 최근 단원구 성곡동 반달섬의 생활형숙박시설 실태를 파악하기 위한 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

17일 반달섬 내 모 건설사 현장사무실에서 열린 간담회에는 송바우나 의장과 유재수 도시환경위원장 최진호 의원이 참석했으며, 안산시 관계부서 담당자들과 생활형숙박시설 건설 시행사 관계자 및 분양자 대표 등이 배석했다.

이날 논의된 생활형숙박시설은 주거가 금지돼 있어 입주를 원하는 분양자들의 주거 안정성 확보 차원에서 이 시설을 오피스텔로 용도 변경하는 움직임들이 전국적으로 나타나고 있다.

의원들은 이 자리에서 분양자 측과 시 측의 입장을 청취하고 접점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생활형숙박시설의 용도변경을 통해 인구 유입과 지역 발전을 도모할 수 있다는 시각이 있는가 하면, 민간 사업자와 사인들에게 혜택을 제공하는 것 아니냐는 의견도 있는 만큼 두 측면을 고려해 신중히 접근하겠다는 게 의원들의 입장이었다.

송바우나 의장은 “공공의 이익을 더 증진할 수 있는 방안이 무엇인가를 고민하기 위해 당사자들과 머리를 맞댄 것”이라며 “9대 의회는 앞으로도 문제가 있는 곳은 어디든 찾아가는 현장 중심의 의정활동으로 해법을 발굴하고 지역 발전을 도모하는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